'2017/10'에 해당되는 글 34건

  1. 2017.10.30 이승훈 묘역
  2. 2017.10.26 요당리 성지 - 수원교구
  3. 2017.10.24 우포늪의 저녁
  4. 2017.10.21 합천의 아침
  5. 2017.10.20 파주 화석정
  6. 2017.10.18 옥룡암 탑골마애불상군
  7. 2017.10.18 불심
  8. 2017.10.16 옥룡암 탑골 마애불상군
  9. 2017.10.15 옥룡암
  10. 2017.10.15 가을날의 퍼포먼스

반주골(이승훈 묘)

 

이승훈은 1756년 태어나 24세의 젊은 나이에 진사시에 합격했으나 벼슬길을 단념하고,

마재 정씨 가문 정약용의 누이동생과 결혼하여 그들로부터 깊은 영향을 받게 된다.

당대의 석학 이벽과도 교분을 갖게 된 그는 1784년 북경에서 세례를 받고 한국 최초의

영세자가 된다.

영세 후 이벽, 정약전 형제, 권일신 등에게 세례를 베풀고 1785년에는 서울 명례방 김범우의

집에서 종교 집회를 갖는 등 신자 공동체를 형성시켜 한국 천주교회를 창설하는 데 밑거름이

되었다.

그러나 그해 명례방 집회가 형조의 관헌에게 적발되는 을사 추조 적발 사건이 발생하자

그는 천주교 서적을 불태우고 벽이문을 지어 첫 번째 배교를 한다.

1786년 다시 교회로 돌아왔으나 그 후에도 여러 차례 배교를 했고 마침내 1801년 신유박해로

3월 22일 이가환, 정약용, 홍낙민 등과 함께 체포된 후 4월 8일 참수되었다.

1981년에 반주골에 안장되었던 이승훈의 유해가 천진암의 한국 천주교회 창립 선조 묘역으로

이장되어 정약종, 권철신 · 일신 형제, 이벽 옆에 나란히 모셔졌다.

 

(출처 - 한국 천주교 성지순례)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콘도르

요당리 성지는 신유박해를 기점으로 서울과 충청도 내포 등지의 신자들이 피난하면서 형성된 교우촌이라고 추정하고 있다.

이렇게 형성된 교우촌은 양간공소라 불리며 갓등이(현재의 왕림)와 은이 공소(현재의 양지)와 깊이 연계되어 활발하게 그리스도의 말씀을 전파하였다.

또한 바닷물의 유입으로 뱃길이 열렸던 이곳의 지리적 특성상 충청도와 경기도 내륙, 서울을 잇는 선교 루트의 교두보 역할을 하였던 곳으로 추정되고 있을 뿐 아니라, 기해년(1839년)과 병인년(1866년)에 일어난 박해로 수많은 신자들이 순교한 신앙의 요람지였다.

이곳 요당리 성지에서 태어났거나 순교한 부들 가운데에는 장주기 요셉 성인과 ‘하느님의 종’으로 시복시성을 추진 중에 있는 장 토마스 등 여러 명의 순교자가 있다. 또한 교회 재정을 확보하기 위한 전답이 민극가 스테파노 성인의 책임하에 이곳에서 운영되었고, 민극가 성인과 함께 신앙 전파에 힘쓰다 순교한 정화경 안드레아 성인이 활동하셨던 곳이기도 하다.

또한 박해를 피해 이곳으로 피신하였다가 순교하신 앵베르 주교와 이분의 피신을 돕다가 순교한 손경서 안드레아의 얼이 서려 있다.

(출처 - 한국 천주교 성지순례)

 

 

dy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콘도르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콘도르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콘도르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콘도르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콘도르
TAG 옥룡암

불심

불교 I 사찰 Buddhism 2017.10.18 00:00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콘도르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콘도르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콘도르
TAG 옥룡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콘도르